박사 학위를 실패하는 10가지 쉬운 방법

박사 학위 과정의 탈락율이 높습니다.

3 분의 1에서 절반 정도는 실패할 것입니다.

사실, 대학원 실패와 연관된 원칙이 있습니다.

저는 이번 학기에 많은 새로운 대학원생들을 지도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박사 학위 실패의 공통된 이유를 정리하고 있습니다.

학생들이 박사 학위 과정에서 실패하는 가장 중요한 10 가지 이유를 읽어보기 바랍니다.

성적 또는 교과 과정에 집중하라.

아무도 대학원생의 성적에 관심이 없습니다.

대학원에서 최적의 GPA를 계산하는 간단한 공식이 있습니다:

최적의 GPA = 최소로 필요한 GPA + ε (아주 작은 값)

GPA가 높은 것은 연구하는데 사용해야 했을 시간을 수업 시간에 썼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지도교수는 4.0 학점에 대하여 난색을 표할 수도 있습니다.

처음 2년 동안 학생들은 지도교수를 찾고, 연구 영역을 선택하고, 많은 논문을 읽고, 소규모의 탐구적인 연구 프로젝트 수행을 시도해야 합니다. 교과 과정에 너무 많은 시간을 사용하는 것은 이러한 목표에 집중하지 못하게 만듭니다.

너무 많이 공부해라.

일부 학생들은 배우고 싶어서 박사 과정에 진학합니다.

오해하지 마십시오: 박사 과정에서는 많은 것을 배워야 합니다.

그러나, 박사 과정에서의 공부는 학위 논문을 목표로 초점이 맞춰줘야 합니다.

학위 논문과 상관 없는 선택 과목을 듣는 것은 거의 항상 시간 낭비이며 불필요합니다.

3년차를 마칠 때까지, 보통의 박사 과정 학생은 제안하는 학위 논문의 참신성을 유지하기 위하여 50에서 150편의 관련 논문을 읽어야 합니다.

물론, 일부 학생들은 관련 연구 검색을 너무 많이 하고, 관심 분야 연구에 대해서 너무 많이 읽기만 하고, 연구를 시작하지는 않습니다.

지도 교수는 박사 과정 목표(인류 사회의 지식에 작지만 중요한 공헌을 해야하는 한다는 목표)에 집중하지 않는 “만년” 학생들에 대해서 인내심을 잃을 것입니다.

개인적으로 고백하는데, 제가 박사 학위 과정을 시작했을 때, “모든 것을 배우고 싶다”라는 오류를 가졌던 경험이 있습니다.

저는 처음 2년간 아랍어, 언어학, 경제학, 물리학, 수학 및 철학 등의 모든 수업을 이수했습니다. 컴퓨터 과학 분야에서 저는 제 연구와 관련이 없는 영역의 수업을 많이 들었습니다.

이 모든 “깨달음”의 대가로 결국 제 학위 과정이 1년 더 늘어나게 되었습니다.

제가 이 모든 것을 하는 동안 TA를 수행하면서 장학금을 낭비하지 않았기 때문에, 박사 학위 과정에서 겨우 탈락하지 않을 수 있었습니다.

완벽을 기대하라.

학계에서 완벽주의는 비극적인 고통입니다. 왜냐하면 그것은 가장 뛰어난 사람들을 가장 어렵게 만들기 때문입니다.

완벽은 달성될 수 없습니다. 완벽은 무한히 접근해 갈 뿐입니다.

완벽함을 기대하면서 연구 논문 수정에 공을 들이는 학생들은 실제 수정할 부분이 줄어든 시점에서도 결코 논문을 다듬는 작업을 멈추지 않을 것입니다.

자신이 완벽한 논문 구조를 갖기 전까지는 논문 작성을 시작할 수 없다는 학생들은 결코 시작할 수 없습니다.

연구 논문 및 학위 논문 작성을 시작하는 데 문제가 있는 학생들에 대한, 저의 충고는 논문을 작성하는 것은 반복적인 과정이라는 것입니다. 개요 및 대략적인 메모부터 시작하십시오. 논문 형태로 발전시키고 조금씩 향상 시키세요; 다듬으세요; 반복하세요. 논문에 대한 변화가 거의 없는 그 시점이 바로 수정할 부분이 줄어든 시점입니다. 그 상태에서 한 두번 고치는 작업을 반복하는 것만이 그 순간에 필요한 모든 것입니다.

“충분해”가 “완벽해”보다 낫습니다.

미뤄라

만성 완전주의자는 또한 미루는 사람이 되는 경향이 있습니다.

따라서 “만년” 학생들은 연구하는 것 대신 배우는 것을 원합니다.

박사 과정은 모든 종류의 미루는 사람들이 모이는 곳입니다.

불행하게도, 박사 과정은 또한 비생산적인 사람들을 걸러내는 체이기도 합니다.

미루는 사람들은 생산성 향상을 위한 제 조언을 확인해야 합니다.

너무 빠른 시점에서/너무 늦은 시점에서 독자적으로 연구하라.

지도교수-지도학생의 관계는 학위 과정 동안 변화되어야 합니다.

초기에는 지도교수가 특정 주제를 권유해주고, 초기 논문 작성을 도와야 합니다.

학위 과정 후반부가 되면, 학생들은 자신의 주제에 대해서 지도 교수보다 더 많은 것을 알아야 합니다. 이러한 반전이 시작되었을 때, 학생은 독자적으로 연구하고, 조사할 주제를 선정하기 시작하고, 논문 작성을 독립적으로 시작해야 합니다. 학생의 지도교수가 학생에게 다른 것을 하라고 주장하더라도, 그렇게 해야 합니다.

여기에서 트릭은 독자적으로 연구할 적절한 타이밍을 찾는 것입니다.

학생이 어떻게 좋은 주제를 고르고, 논문을 잘 작성하는 방법을 알기 전에는 독자적으로 연구를 시작하는 것은 결국 불필요한 논문 제출과 지도교수의 분노로 마무리 될 것입니다.

다른 한편으로, 적절한 타이밍이 지난 후에도 지도교수가 시키는 대로만 행동하는 것은 지도 학생에게 투자한 시간과 인건비에 대한 보상을 기대하는 지도교수에게 부담을 줄 것입니다.

지도교수는 거의 학위 마무리에 도달한 박사과정 학생의 경우에는 자신의 연구 분야에서 중요한 문제들에 대하여 충분한 지식이 있는 교수급 연구원이 되어 있기를 기대합니다. 마무리 단계의 박사과정 학생들은 적절한 크기와 범위의 연구 주제를 선택하고 도전할 수 있어야 합니다.